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HCN

  • 로그인
  • 회원가입
  • ENGLISH

보도자료

HCN의 새로운 소식을 전해드립니다.

【 2023.12.27 】 HCN, ‘지역 상생 사회공헌 모델’ 지속 확대해 나간다

등록일 2024.01.02    조회수 81

[촌데레밥상] 촌데레밥상 관련 이미지.jpg

· 지역 농산물을 꾸러미로 다른지역 이웃에게 전달, ‘구독형’ 사회공헌활동 ‘촌데레 밥상’

· 지역의 미디어꿈나무를 직접 키운다, ‘체험형’ 사회공헌활동 ‘KT그룹 미디어투어’


HCN(대표 원흥재)이 진행해 온 사회공헌활동이 특유의 ‘지역 상생 모델’을 안정적으로 정착시키면서, 지역민들에게도 긍정적인 반응을 얻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HCN은 작년부터 ‘가장HCN 다운' 사회공헌활동을 기획하기 위해 많는 노력을 기울였다. 지역민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는 활동을 찾고자 지역민 인터뷰를 통해 의견을 청취하고, 내부 아이템 공모전을 진행하는 등 약 6개월 간의 준비 기간을 거친후 본격적으로 운영에 들어갔다.

 


◆ 도농상생 프로젝트 ‘촌데레 밥상’

 

‘촌데레 밥상’은 지역 농가의 생산물을 영농조합, 공동체 등을 통해 HCN이 구매하고 이를 꾸러미 형태로 다른 지역의 지원 사각지대에 있는 이웃에게 격주로 전달하는 ‘구독형 사회공헌활동’ 이다. 겉으론쌀쌀맞아 보이지만 마음은 따뜻한 사람을 일컫는 말 ‘츤데레’와우리 지역, 우리 마을을 뜻하는 ‘촌(村)’을 합성해 “다소투박하지만 정성이 담긴 밥상 꾸러미”라는 의미를 담고 있다.

 

지역이 서로를 도울 수 있는 연결고리를만들어 주고, 이를 통한 상호작용으로 함께 자생력을 키워 나갈 수 있게 선순환 구조를 제공하며, ‘구독’ 형태이기 때문에 지속가능성이 높다는 것이 장점이다. 지역 농가는 안정적인 판로를 확보할 수 있고, 수혜자는 가장 신선한제철 농수산물을 주기적으로 제공받는 ‘먹거리 돌봄’을 통해균형 잡힌 식단으로 건강을 유지할 수 있다. 이는 HCN의상호명 (Hyper Connected Network – 초연결)과도의미가 통한다.

 

상주 지역의 제철 농산물을 관악 지역의돌봄 대상자들에게 배송하는 것으로 첫 발을 뗀 ‘촌데레 밥상’은생산지를 김천, 포항, 충북 등으로 늘리고, 수혜 대상도 점차 확대해 약 110가구에게 농산물 꾸러미를 제공해왔다. 그 결과 HCN의 대표 사회공헌활동으로 자리잡으면서 연 1억원 규모의 예산을 운용하며 2년 간 성공적인 운영을 이어왔다.

 

HCN이 ‘촌데레 밥상’ 운영 2년을 맞아, 지역을 직접 찾아다니며 진행한 대면 인터뷰에서 생산농가의 농민들과 수혜 지역민들이 높은 만족감을 나타냈다.

생산지로 참여하는 상주 농가의 지역민은 “HCN 덕분에 매 년 계획적인 농사를 할 수 있게 됐고, 꾸러미를받으시는 다른 지역 이웃들과 소통하면서 생산품의 다양한 변화를 기획 할 수 있는 계기가 되었다. 앞으로도건강한 농산물을 함께 나누고 싶다”고 소감을 밝혔다.

 

경북 구미시의 수혜 대상 지역민은 “가정에서 자주 쓰는 필수 가공품까지 꼼꼼하게 포장해서 보내주시니, 존중받는 느낌이 들었다. 우리 아이들이 건강하게 자랄 수 있게 싱싱한 재료를 꾸준하게 지원해 주셔서 매우감사하게 생각한다”며 만족감과 생산 농가에 대한 고마움을 전했다.

 

지역민들의 긍정적인 반응과 의견을 바탕으로, ‘촌데레 밥상’은 내년에도 생산 농가를 지속적으로 발굴하여 생산지를다각화하고, 최대한 많은 지역민들이 혜택을 받을 수 있게 수혜 대상 지역민을 더욱 늘려 나갈 계획이다. 특히, 생산품 꾸러미의 지원 단가를 높여 더욱 양질의 농산물을 지역민에게제공함과 동시에, 지역 농가에 대한 안정적인 경제 지원 효과도 얻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 미래 미디어 꿈나무 키우기 ‘KT그룹미디어투어’

 

HCN은 늘 지역민이 직접 참여하는 ‘체험형’ 사회공헌활동을 진행해 왔다. 대표적으로 지역의 방송반 학생들을 초대해직접 프로그램을 촬영하고 편집할 수 있게 체험 기회를 제공하고, 미디어 실무 교육을 진행하는 ‘미디어 아카데미 프로그램’을 다년 간 운영해왔다.

 

21년도에 KT그룹으로 편입된 이후 ‘KT그룹 미디어투어’에 본격적으로 합류하면서, ‘미디어 아카데미 프로그램’을 통해 쌓아온 운영 노하우를 더욱 확장하여진행할 수 있게 됐다. ‘KT그룹 미디어투어’는 환경적 이유등으로 문화 체험의 기회가 비교적 제한된 어린이들에게 일일 미디어 체험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나아가미디어 분야의 진로 탐색에 도움을 주기 위한 KT그룹의 사회공헌활동이다.

 

올해부터 본격적으로 HCN, KT스카이라이프, KT희망나눔재단이 함께 정기적으로 진행하게됐는데, 6월 첫 행사는 HCN 본사 서초사옥으로 약 20여 명의 돌봄 센터 학생들을 초대해 DMC (통합 관제 센터) 견학, 지역채널 뉴스 아나운서 체험, 제작 PD 체험 등을 제공했다. 투어마지막에는 체험 내용을 바탕으로 소중한 사람에게 보내는 영상편지를 촬영하기도 했다.

 

투어에 참여한 어린이들은 “방송 스튜디오 방문은 처음인데 신기한 것들이 많았고, 프로그램이만들어지는 과정을 직접 볼 수 있어서 재밌었다.”, “TV로만 보던 아나운서를 직접 만나 함께 하고나니, 전문 방송인이 되고 싶다는 꿈이 생겼다” 등 만족스런반응을 보였다.


‘KT그룹미디어투어’는 내년에도 미디어 인프라와 인적 자원을 활용해, 학생들이쉽게 접하기 어려운 방송 제작 현장을 체험하고 다양한 진로를 고민할 수 있도록 운영될 예정이며, 학생들의문화 체험 격차를 해소하고 미래의 방송 인재로 성장할 수 있게 돕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로딩중...
로딩중...
로딩중...
로딩중...
로딩중...